컨텐츠상세보기

[동주 이용희 전집 5] 미래의 세계정치
[동주 이용희 전집 5] 미래의 세계정치
  • 저자이용희
  • 출판사연암서가
  • 출판일2017-12-20
  • 등록일2019-08-14
보유 2,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0, 누적예약 0

책소개

국제정치학자이자 미술사학자로 20세기 한국 학문사에 굵직한 자취를 남긴 이용희의 탄생 100주년을 맞아 그의 저술을 한데 모은 『동주이용희전집』(전10권) 중 국가연합의 역사와 사상을 통해 미래의 세계정치를 전망한 제5권 『미래의 세계정치』.이 책에서는 미래 세계정치의 새로운 국가형태를 전망하기 위해서 컨페더레이션(confederation)과 페더레이션(federation)을 중심으로 한 국가연합의 역사와 사상을 검토한 다음 현대의 국가연합으로서 유럽공동체를 분석하였다. “오늘날 국민국가는 국가연합으로 확대되는 한편 지역정치체로 세분화되는 경향을 보인다. 유럽연합은 궁극적으로 국민국가를 대체하는 미래정치의 새로운 모델이 될 수 있을까. 유럽연합은 국가연합의 새로운 국가형태의 가능성을 보여준다. 국가연합은 오랜 과정을 거쳐 근대국가체제와 근대국가의 성격을 바꿀 것이다. 세계정치의 미래를 전망하기 위해서는 국가연합의 역사와 사상에 관해 성찰할 필요가 있다.”

저자소개

한국 국제정치학과 한국 미술사 연구를 개척한 연구자. 전 서울대학교 외교학과 교수. 기미독립선언 33인의 한 사람인 이갑성(李甲成) 선생의 장남으로 서울에서 출생. 중앙고보와 연희전문학교를 졸업하였다. 젊은 시절부터 인문학에 심취하였고 위창 오세창 댁을 드나들면서 한국회화를 보는 눈을 길렀다. 연전 졸업 후에는 만철도서관에 근무하면서 동아시아 역사와 사회과학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 1948년 이래 서울대학교 정치학과에서 국제정치학을 담당하였고 1956년 서울대학교 외교학과를 설립하였으며 한국국제정치학회를 창립하여 수차례 학회장을 역임하는 등 한국국제정치학을 이끌었다. 이동주(李東洲)라는 필명으로 한국회화사 연구와 저술에서도 중요한 업적을 남겼다.동주 이용희는 권역과 전파, 장소의 논리를 내세운 독자적인 국제정치론을 전개하였고, ‘문화권’, ‘회화권’ 개념을 도입하여 한국회화의 시대적 미관을 이해하고 감식안을 중시하는 미술사 방법론을 제시하였다. 고대와 현대, 동양과 서양, 인문학과 사회과학을 넘나드는 해박한 지식과 깊은 이해를 기초로 한국의 정치와 미의 장소적 존재양태를 주체적으로 성찰한 실천적 지성인이었다. 1962년 한국 대표로 유엔총회에 참석하였고 만년에는 대통령 정치특보, 국토통일원 장관, 대우재단 이사장, 아주대 총장, 세종연구소 이사장 등을 역임하였다.

목차

책머리에제1강 근대국가의 새로운 변화제2강 근대유럽 국가연합의 기본 성격제3강 근대유럽 국가연합의 역사제4강 근대유럽 국가연합의 사상1제5강 근대유럽 국가연합의 사상2제6강 현대 유럽연합의 역사1제7강 현대 유럽연합의 역사2제8강 현대 유럽연합의 기구:구조와 기능제9강 현대 유럽연합의 문제와 미래부록 - 유럽공동체 약사편집후기찾아보기